cup board

from Design 2012/08/12 04:47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전에 만들었던 cloth hanger 와 시리즈인 컵보드.
옷걸이를 없애고, 선반을 하나 더 넣었다.
원래는 cloth hanger를 사이즈를 늘려서 만들어 볼까 했는데, 비율이 너무 안 이뻐서, 혹시나 해서 위에 기둥을 잘라 버리고 컵보드로 만드니 비율이 그럭 저럭 볼만해 지더라능...

잠 못드는 토요일밤에 끄적 끄적

나무 소요량은 대략 33材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트위터
페이스북
2012/08/12 04:47 2012/08/12 04:47
비가 좀 내리면서 숨쉴만한 온도로 좀 내려 가긴 했네요
그래도 추적 추적 내리는 비는 맞고 돌아 댕기는것 보다 보고 앉아 있는게 더 좋은것 같습니다.
뽀송 뽀송한 실내에서 ㅋㅋㅋ

어째든 오늘 한번 이야기 해 볼까 하는건 "목공방" 입니다.
요즘 많이들 찾으시는데, 우리 목공방의 경우도 벌써 회원이 연회원 포함 8명입니다.
모두 남자 ~!

일단 목공방이 뭐 하는 곳인가 부터 정리를 해 보면 간단하게 "나무로 무엇인가를 만들 수 있는 공간" 입니다.
그래서 보통 회비 (공방 이용료) 와 나무값을 지불 하고, 사용을 하게 되지요.

그럼 공방 종류는 어떤게 있을까요?
공방 종류는 크게

1. 비영리 공방
2. 열쇠 공방
3. 교육 공방

정도로 나뉘어 집니다.

비영리 공방의 경우, 여러명이서 출자 해서 공방을 차리고, 추가회원을 안 맞고 출자자들만 이용 하는 공방입니다.
당연히 어느정도 혼자서 개인작업이 가능 해야 되겠지요.

두번째로 열쇠 공방의 경우, 회원으로 등록을 하면 공방 열쇠를 드립니다.
그리고 자유롭게 드나 들며, 자유 작품을 하는 공방을 말 합니다.

마지막으로 교육 공방은 일정한 교육 프로그램을 가지고 자유 작품 보다는 가구 만드는 교육을 집중해서 하는 공방을 말합니다.

우리 wood studio.h 의 경우는 열쇠 공방이구요,
일단 회원분이 등록을 하시면, 회원분의 수준에 맞춰 OT를 해 드립니다.
OT 기간은 회원의 수준에 따라 하루나 이틀만에 끝날 수도 있고, 한달이상 걸릴 수 도 있습니다. ㅋㅋ

그럼 가구를 만든다 라는 것에 대해서 조금 살짝 살펴 보면,
가구를 만드는 재료는 공장에서 판재로 만들어 나오는 집성목을 이용 하는 경우와, 재재목을 이용 하는 경우, 두가지로 나눌 수 있어요.

집성목의 경우 보통은 소프트 우드를 많이 사용 하고요 (물론 하드우드 집성목도 있습니다.) 하드우드의 경우는 재재목을 많이 사용 합니다. ( 물론 소프트 우드도 재재목이 있습니다. )

소프트 우드는 대부분 소나무 계열로, 가볍고, 무르기 때문에 장부보다는 나사못과 본드를 이용해서 많이 제작을 하시고요, 하드 우드의 경우는 장부를 이용해서 제작을 많이 하세요. 그래서 아무래도 제작 기간이 소프트 우드 집성목 보다는 많이 걸립니다.

그럼 가구 제작은 어떤 순서를 거치게 되는가 하면, 일단 하드우드 재재목의 경우,

1. 나무 고르기 - 만들려고 하는 가구에 제일 적당한 재재목을 고릅니다.
2. 재단 - 재재목을 일정한 길이로 자릅니다.
3. 평잡기 - 대부분의 재재목은 평이 안 맞아요, 그래서 수압대패로 기준면을 만들고, 자동 대패로 원하는 두께로 뽑아 냅니다.
4. 집성 - 재재목은 나무의 폭이 보통 10cm ~ 20cm 이내이기 때문에 원하는 형태의 판재를 만들기 위해서는 집성을 해서 원하는 사이즈를 만들어야 됩니다.
5. 정재단 - 집성해서 만들어진 판재나 각재를 원하는 사이즈로 정재단을 합니다.
6. 장부 제작 - 나무끼리 결합 할수 있는 장부를 제작 합니다.
7. 결합 및 조립 - 이제 최종적인 형태를 가지는 가구의 형태가 됩니다.
8. 마감 - 적당한 마감 처리를 합니다. 마감은 너무나 많은 경우가 있기 때문에 일일이 다 설명 드리기 어렵고요, 순서는 그냥 마감. 이라고 써 놨지만 사실 1~7번까지 보다 더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한 작업 이기도 합니다.

보통 이런 순서로 제작이 됩니다.

혹시 궁금 한거 있으면 댓글로 남겨 주시면 답변 달아 드립니다. ㅎㅎㅎ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트위터
페이스북
2012/08/10 11:26 2012/08/10 11:26